2020년 9월 22일

장기 프로그램의 실시

3 min read

장기 프로그램의 실시

비록 스포츠가 정치와 직접적인 연관성이 있분야는 아니지만,

그동안 한국의 스포츠는 정치적 이데올로기의 장치로서 경제 권력의 헤게모니의 장으로

작용해 온 것이 사실이며, 지금까지도 한국사회에서 스포츠와 정치를 분리해서 설명하기란 쉽지 않다.

때문에 앞으로 동계올림픽 유치 여부나 정권의 교체, 단체장의 교체 시

현재 진행되고 있는 스포츠외교 인재 양성 프로그램의 성격이나 내용이 변화할 가능성이 있다.

국제 스포츠기구로의 진출 문제는 단기간에 이루어 질 수 있는 일이 아니며,

다양한 국제적 경험과 인지도를 많이 축적해야 함을 감안해볼 때 꾸준하고

지속적인 프로그램의 실시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.

지금껏 우리나라의 스포츠 외교력을 대변해 왔던 소수의 인사들이 성장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

국가의 지속적인 국제스포츠 이벤트 유치를 통한 수많은 국제회의의 참석과

그를 통한 인맥의 형성, 경험과 노하우의 축적이라 할 수 있다.

즉, 장기간의 경험 속에서 전문지식과 실무경험이 쌓이는 것이다.

그러므로 현재 실시되고 있는 스포츠외교 인재양성의 프로그램

또한 인내심을 갖고 담당자의 교체나 단체장의 교체와 상관없이 일관된 방향을유지해 나가야 할 것이다

참고문헌 : 안전공원https://systemssolutions.io/?page_id=30

댓글 남기기

Copyright © All rights reserved. | Newsphere by AF themes.